라치오 만나는 훔멜스, ‘옛동료’ 임모빌레 득점력 경계

[BO]스포츠 0 93 0

2020-21 UEFA 챔피언스리그(UCL)가 시작된다. F조 도르트문트는 조별리그 1차전에서 라치오를 상대한다. 도르트문트 베테랑 마츠 훔멜스(32)는 가장 경계해야 할 선수를 두고 치로 임모빌레(31, 라치오)를 꼽았다. “최근 몇 년간 그는 문전 앞에서 냉정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라고 말했다.



도르트문트가 라치오 원정을 떠났다. 20일 저녁(현지 시각) 라치오의 홈구장 스타디오 올림피코에서 UCL 조별리그 1차전이 열린다.

경기를 앞두고 열린 기자회견에서 훔멜스는 “내 옛 동료 몇 명을 다시 만나게 되어 기쁘다”라며 한층 여유로운 모습을 보였다. 그러더니 이내 라치오의 캡틴 임모빌레를 경계했다. “최근 몇 년간 그는 문전 앞에서 냉정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라고 말했다.

2014-15시즌 도르트문트에서 뛰며 24경기 3골 1도움을 기록했던 임모빌레는 2019-20시즌, 라치오에서 37경기 36골 8도움이라는 대기록을 쓰는 공격수로 거듭났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 유벤투스),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32, 바이에른 뮌헨) 등 거물 스트라이커를 제치고 유러피언 골든볼을 수상했다. 올 시즌 라치오에서 첫 UCL 무대를 밟는 만큼 득점에 대한 동기부여가 남다를 거다.

그런 임모빌레를 경계하는 건 당연하다. 훔멜스는 “우리는 그가 문전에서 얼마나 퀄리티있는 모습을 보여주는지 잘 알고 있다. 그는 늘 골을 넣을 기회를 찾는다. 어마어마한 발리슛 실력을 지녔다. 골을 향한 집념이 높다”라고 임모빌레를 평가했다.

물론 그를 막을 자신감은 충분하다. 훔멜스는 “우리 팀은 조직력을 통해 페널티 지역에서 위험한 상황을 쉽게 내어주지 않는다”라고 임모빌레의 득점력을 제지할 수 있다고 말했다. 

0 댓글
New
[ 스포츠뉴스 ]

[KBO 야매카툰] FA 썰전, 두산…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큰 힘이 될 것” 김기태 전 KIA…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FIFA 비디오게임에 나를…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돌부처? 좋아하는 말�…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ML 포스팅 한일전…김하성 vs 하라…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최지만 결국 방출되나...CBS스포츠…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은퇴' 정조국 "스트레스 …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설기현은 우는 스태프를 달랬다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최고 선수 SON과 유니폼…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최혜진 "US여자오픈 선봉&…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로드FC 12월 대회 공식 취소...…

2020.1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