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빌, “여성 부심 신체 접촉한 아궤로, 사과해야 해”

[BO]스포츠 0 107 0




(베스트 일레븐)

영국 스카이스포츠 해설자 게리 네빌이 경기 중 터치라인에 서있던 여성 부심의 어깨에 손을 올려 여론의 뭇매를 맞았던 세르히오 아궤로에게 사과하고 넘어가야 한다고 조언했다.

아궤로는 지난 18일 영국 맨체스터 이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아스널전에 선발 출장했다. 4개월 만의 복귀전었으나 이목은 엉뚱한데 쏠렸다.

아궤로는 전반 42분 맨체스터 시티 공격 상황에서 터치라인 바깥으로 공이 나가자 시안 매시-엘리스 부심의 목과 어깨를 감쌌다. 매시-엘리스 부심은 아궤로의 손을 뿌리쳤다.

EPL 규정에 따르면, 심판에게 신체 접촉 시 해당 선수에게는 최소 경고부터, 적대적이었을 경우 퇴장까지 주어질 수 있다. 그러나 아궤로에게는 어떤 조치도 내려지지 않았다. 게다가 매시-엘리스 부심이 여성이기에 부적절한 신체 접촉이었다는 비판 여론까지 일었다.

네빌은 20일 CNN 스포츠를 통해 “어떤 축구 선수도 심판에게 손을 얹어서는 안 된다. 여성이든 남성이든 말이다. 그런데 여성 심판에게 손을 얹은 건 분명히 좋지 않은 행동이다”라고 아궤로의 행동을 꼬집었다.

아궤로는 앞서 자신이 한 행동에 대해 사과할 계획이 없으며, 클럽 역시 선수에게 사과를 종용하지 않을 것이라는 입장을 낸 바 있다.

네빌은 이에 대해서 “본능적 반응이었다고 주장할 것이 아니라, 사과하고 이 상황을 마무리짓는게 가장 좋아보인다”라고 조언했다. 

0 댓글
New
[ 스포츠뉴스 ]

[KBO 야매카툰] FA 썰전, 두산…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큰 힘이 될 것” 김기태 전 KIA…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FIFA 비디오게임에 나를…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돌부처? 좋아하는 말�…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ML 포스팅 한일전…김하성 vs 하라…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최지만 결국 방출되나...CBS스포츠…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은퇴' 정조국 "스트레스 …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설기현은 우는 스태프를 달랬다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최고 선수 SON과 유니폼…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최혜진 "US여자오픈 선봉&…

2020.12.01
New
[ 스포츠뉴스 ]

로드FC 12월 대회 공식 취소...…

2020.12.01